김기동 “여자의 능력, 남자보다 한 수 아래”

     김기동 씨는 그의 책 <신령한 여인의 존재>(베뢰아, 2007)에서 여전히 비성경적인 여성관을 드러내 보이고 있다. 김씨는 ‘여자의 판단 능력이 남자보다 한 수 아래’라고 주장하고 있다. 급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여자들은 남자보다 그 상황을 판단하는 데에 능력이 떨어진다고 말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받아들이기 힘든 여성관이다. 김씨의 목소리를 직접 들어보자. “여름에는 낮에 여자들이 집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