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일 “통일교” 청년들, 신촌 대학로서 “일본사랑” 외쳐

위안부 문제, 독도 문제, 야스쿠니 신사참배 문제 등 한일관계에서 민감한 정치적 사항들에 대하여서는 역사적 문제의식이나 비판적 사고 없이, “일본사랑”을 외치는 청년들이 있다. 통일교 2세, 3세들이다.이들은 통일교 대학생 동아리 한국대학원리연구회 소속 한국청년 카프, 청년 CARP Korea 신촌학사(서대문구 창천동 W-CARP) 학생들이다.중앙대, 홍익대, 숙명여대, 연세대, 명지대 등에서 포교활동 하는 것은 물론, 통일교 대형 행사가 있으면 대학로 등에서 홍보활동도 활발하게 하고 있다. 한일관계가 불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