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위장포교 제동, 헌법위배 범죄인정 첫 판결!

신천지 상대 피해자들의 ‘청춘반환소송’에서 신천지 측의 사기 포교가 첫 범죄 인정 판결을 받았다. 1월 14일, 대전지방법원 서산지원 민사1단독 재판부는, 신천지 피해자 측에서 신천지 서산교회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피해자 A씨에게 500만원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종교 사기꾼 신천지의 불법적 행태를 만천하에 알리는 첫 번째 승소 판결인 것이다. 우연을 가장한 접근 만남/ 주위 잎사귀들과의 상황극/ 실체를 숨긴 위장술에 미혹돼 신천지 교리 세뇌... 등으로 피해를 당한 아까운 젊은 청춘의 세월을 반환하라며, 조직적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