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동 목사측, 건물 명도소송 줄줄이 패소

     성락교회 개혁측 목회자들을 몰아내기 위한 김기동 목사측의 잇단 시도가 법원에 의해 번번이 막히고 있다. 개혁측 목회자들의 사택 거주권과 관련한 건물 명도 소송에서 벌써 9차례나 패소한 것이다. 김 목사측은 애초 김 목사 일가의 부정과 부패에 반기를 든 개혁측 목회자들을 법을 앞세워 강제로 쫓아내려 했지만, 오히려 법이 이들의 거주권을 보장해주며, 개혁측의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