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제 남동생에 속아 넘어가면 안 돼…조심하라"

     (서울=뉴스1) 정상훈 기자,김세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손혜원 무소속 의원은 30일 "제 남동생이라고 누가 말하면, 속아 넘어가면 여러분 잘못이다. 조심하라"고 말하며, 자신의 동생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의 손 의원 투기 및 차명거래 의혹 제기에 반박했다.손 의원은 이날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남동생이) 우리에게 연락을 하지 않고 누나
0 Comments